'가을 추위' 맑고 쌀쌀…서울 아침 8도

입력 2016-10-09 08:48 수정 2016-10-09 08:49
한글날인 오늘(9일)은 전국이 맑고 쌀쌀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북부지방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을 예정이다. 다만 전날부터 찬 공기가 유입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졌고 바람이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예정이다.

제주도와 남해안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에 5~10㎜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온은 서울 최저 8도 등 평년보다 낮아질 예정이다. 지역별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8도 △부산 13도 △대구 12도 △광주 12도 △춘천 6도 △제주 16도 △울릉·독도 13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18도 △부산 21도 △대구 20도 △광주 19도 △춘천 18도 △제주 19도 △울릉·독도 16도 등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