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필버그-마윈 손잡고 영화 제작

입력 2016-10-09 23:44 수정 2016-10-09 23:44

지면 지면정보

2016-10-10A9면

영화감독 스티븐 스필버그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회사인 알리바바의 마윈 회장이 함께 영화 제작에 나선다.

외신 등에 따르면 마 회장이 이끄는 알리바바픽처스는 9일 중국 베이징에서 스필버그 감독의 영화제작사 앰블린파트너스 지분을 일부 인수하고 영화 공동 제작 및 홍보·배급도 함께하기로 하는 ‘전면적 전략 파트너십’을 맺었다.
알리바바픽처스는 앰블린파트너스의 중국 내 활동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지분 인수 대금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알리바바픽처스는 2014년 설립돼 홍콩증시에 상장된 회사다. 지난해 미션임파서블 로그네이션, 스타트렉비욘드 등의 투자 제작에 참여했지만 직접 제작해 개봉한 영화는 아직 없다.

스필버그 감독의 앰블린파트너스는 앰블린엔터테인먼트, 드림웍스픽처스, 파티시펀트미디어 등의 브랜드 아래 제작되는 영화나 TV 드라마 등의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로 앰블린은 안정적인 투자자를 확보하고 중국 시장에 진출할 발판을 마련하며, 알리바바픽처스는 할리우드에 우회 진출할 수 있게 됐다고 외신들은 평가했다.

최근 중국 신진그룹이 막대한 현금을 바탕으로 미국 할리우드에 진출하는 일이 많이 늘었다. 중국 부동산 및 엔터테인먼트 회사 완다그룹은 올초 할리우드 영화사인 레전더리엔터테인먼트를 35억달러에 인수했다. 정보기술(IT) 회사 텐센트도 할리우드 연예기획사인 WME-IMG와 손잡고 세계적인 스타를 키우기로 했다.

이상은 기자 se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