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스키스

젝스키스 컴백

16년 만에 재결합한 그룹 젝스키스의 대한 관심이 뜨겁다.

YG엔터테인먼트는 6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오는 7일 0시 젝스키스가 신곡을 발표한다고 전했다. 16년 만에 돌아온 젝스키스가 어떤 성적을 거둘지 주목되고 있다.

앞서 젝스키스 멤버들은 지난 9월 열린 콘서트 전 기자간담회에서 체력적 고충을 토로한 바 있다.

당시 은지원은 "예전에는 됐던 게 안 될 때 힘들다. 20대 몸이 아니다. 이미 머리 속에서는 하고 있는데 안 돼서 안타깝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강성훈 역시 "손, 발, 폐, 허리 다 안 좋다"며 체력적으로 힘들다고 토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