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6 돌풍 쭉~ 7개월새 4만대 팔렸다

입력 2016-10-06 19:39 수정 2016-10-06 19:39

지면 지면정보

2016-10-07A13면

르노삼성자동차의 중형 세단 SM6(사진)가 출시 7개월 만에 4만대 넘게 팔리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르노삼성은 올해 3월 출시된 SM6가 9월까지 4만503대 팔렸다고 6일 밝혔다. 최고급 트림인 RE 판매 비중이 41.9%에 이르렀고, 차상위 트림인 LE(46%)까지 포함하면 고급 트림 판매 비중이 전체 판매량의 88%를 차지했다. 8월 선보인 디젤 모델 판매도 호조를 보이고 있다. SM6 디젤 모델은 9월까지 1413대가 팔렸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SM6를 구매한 대다수 소비자가 고급 트림을 선택했다”며 “1.6 가솔린 터보, LPG, 디젤 등 모든 모델이 고르게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