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7 블랙오닉스 / 제공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7일 홈 버튼과‘S 펜’, 메탈 프레임까지 블랙 색상을 적용한 ‘갤럭시 노트7’ 블랙 오닉스(Black Onyx)를 출시한다.

갤럭시 노트7의 블루 코랄, 골드 플래티넘, 실버 티타늄에 이어 네 번째로 선보이는 블랙 오닉스는 고급스러운 세련미와 탁월한 블랙 색상의 깊이감을 자랑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1일부터 홍채인식 기능으로 삼성페이를 사용하는 신규 TV 광고에 ‘갤럭시 노트7’블랙 오닉스를 활용해 소비자들의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삼성전자는 6일부터 ‘갤럭시 노트7’ 블랙 오닉스를 활용한 신규 인쇄 광고도 개시한다. 고객들의 감동적인 사연을 응모 받아 제작된 이번 광고는 수영장에서 갤럭시 노트7으로 딸의 사진을 찍어준 아빠의 이야기와 갤럭시 노트7의 S펜으로 회사일로 바쁜 아빠를 그린 딸의 에피소드의 총 2편으로 구성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갤럭시 노트7 블랙 오닉스는 가장 심플하면서도 매력적인 블랙 색상을 적용한 제품”이라며 “국내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블랙 오닉스의 출시로 갤럭시 노트7에 대한 새로운 기대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