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연합회, 제41회 극동플라스틱컨퍼런스 개최

입력 2016-10-05 14:00 수정 2016-10-05 14:08
한국프라스틱공업협동조합연합회는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제41회 극동플라스틱컨퍼런스를 열었다고 5일 발표했다. 일본플라스틱공업연맹, 대만플라스틱제품공업동업공회 소속 플라스틱업계 대표 등도 이번 컨퍼런스에 참석했다. 각국의 플라스틱 산업동향과 플라스틱 재활용 산업, 환경 문제와 식품포장 안전성에 대해 논의됐다. 극동플라스틱컨퍼런스는 한국, 일본, 대만 플라스틱 대표단체가 순번제로 개최하고 있다. 다음 컨퍼런스는 대만플라스틱제품공업동업공회 주관으로 내년 9월 대만에서 열린다.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