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특수수사과는 5일 케이블 방송 사업자 CJ헬로비전의 서울 마포구 상암동 본사를 압수수색하고 있다. CJ헬로비전이 200억원대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급 및 매입해 매출을 부풀린 혐의를 확인하기 위해서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