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전무 연봉은 3억5천

입력 2016-10-05 08:59 수정 2016-10-05 09:06
농협중앙회 직원 가운데 1억원 이상 고액연봉자가 381명에 달하고, 총원대비 비율이 1년 새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김철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5일 농협중앙회 국정감사 자료를 통해 작년 말 기준으로 농협중앙회 직원 가운데 1억 원 이상 고액연봉자 381명에게 지급된 인건비 총액은 408억 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 자료에 따르면 농협중앙회 직원 중 억대 연봉자들의 총원대비 비율은 2014년 5.4%에서 2015년 11.0%로 2배로 증가했고, 같은 기간 총인건비 대비 비중 역시 10.1%에서 14.8%로 늘었다.

또한 농협중앙회 임원 7명은 3억1200만~3억7900만 원에 달하는 고액 연봉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원진의 연봉은 농협중앙회장 3억6천만 원, 전무이사 3억5700만 원, 농업경제 대표이사 3억2900만 원이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