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코리아 "정구호 CD와 계약 종료"

입력 2016-10-05 19:43 수정 2016-10-05 19:43

정구호 서울패션위크 총감독(사진=서울패션위크 제공)

휠라코리아는 정구호 크리에이티브디렉터(CD·사진) 겸 부사장과 지난달 30일부로 계약을 종료했다고 5일 밝혔다.

정 부사장은 지난해 5월 말 휠라코리아에 합류해 휠라의 브랜드 리뉴얼 작업에 참여했다. 정 부사장은 휠라가 재정립한 브랜드 아이덴티티(BI)인 '스타일리시 퍼포먼스'에 따른 디자인 방향성을 제시하고 기틀 마련에 기여했다고 회사 측은 평가했다.

휠라코리아 관계자는 "디자인 방향을 제시, 스타일리시 퍼포먼스 브랜드로서의 휠라를 만드는데 일조한 정 부사장과의 인연과 역할에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정 부사장은 지난 8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개·폐막식 연출직에서도 사퇴한 바 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