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 쓰레기통'이 된 남자

입력 2016-10-05 19:27 수정 2016-10-06 03:36

지면 지면정보

2016-10-06A9면

미국 환경운동가 롭 그린필드가 4일(현지시간) 자신이 만들어낸 쓰레기를 가득 담은 비닐외투를 입고 뉴욕시내를 돌아다니고 있다. 그는 도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한 달간 보통의 미국인처럼 생활한 뒤 남겨진 모든 것을 비닐외투에 담을 예정이다. 13일이 지난 지금 그는 13㎏의 쓰레기를 지니고 생활하고 있 다.

뉴욕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