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UHD급 블루레이

입력 2016-10-04 18:56 수정 2016-10-04 20:58

지면 지면정보

2016-10-05A11면

삼성전자는 초고화질(UHD)급 영상을 구현할 수 있는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4일 출시했다. CD, DVD, 블루레이 디스크 등 모든 디스크 제품 재생을 할 수 있다. 풀HD급 디스크는 UHD급으로 ‘업스케일링’해주는 기능도 갖췄다. 밝은 부분은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해주는 HDR(high dynamic range) 기능도 포함됐다. 기존 블루레이 디스크 플레이어 대비 두 배 이상 풍부한 색상 표현이 가능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가격은 45만원.

남윤선 기자 inkling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