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희건설, 지진피해 복구 성금 전달

입력 2016-10-04 18:10 수정 2016-10-05 01:51

지면 지면정보

2016-10-05A32면

서희건설이 지진피해 복구를 지원하기 위해 2억원의 성금을 경주시에 제공했다.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오른쪽 두 번째)은 4일 경주시청을 방문해 최양식 경주시장(세 번째)에게 재난복구 지원 성금 2억원을 전달했다. 서희건설은 성금 외에도 서희건설의 ‘새둥지 봉사단’을 경주로 보내기로 했다.

이 회장은 “경주 시민들이 최대한 빨리 안정을 찾도록 서희건설의 역량 안에서 최선을 다해 도울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아영 기자 youngmone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