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대표 허은철)는 해열진통제 ‘탁센 400 이부프로펜(탁센 400)’을 출시했다고 4일 발표했다.

탁센 400은 일반의약품으로 감기로 인한 발열 및 동통, 요통, 생리통, 골관절염, 수술 후 두통이나 편두통 등에 효과가 있다. 10캡슐 포장으로 구성돼 있다.

녹십자 관계자는 “탁센 400은 효과는 빠르고 위장장애를 최소화한 진통제”라며 “기존 제품인 소염진통제 ‘탁센(성분명 나프록센)’과 함께 진통제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기자 tkfcka7@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김근희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