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의 편의점 브랜드 365플러스가 시중 제품보다 지폭을 19mm 줄여 ‘가성비’를 높인 화장지를 개발했다고 4일 밝혔다.

365플러스가 내놓은 ‘헬로 스마트 3겹 데코 화장지’(79mm*25M*30롤)는 기존 시중 제품 대비 지폭을 20~26%(19mm~28mm) 줄였다는 게 특징이다. 보통 시중에서 판매하는 화장지 지폭은 98mm, 일부 프리미엄 제품은 107mm다. 판매 가격도 낮췄다. 26일까지 출시 기념으로 30롤 한 팩당 6900원, 개당 230원에 판매한다. 27일 이후 정상 판매가도 시중보다 22~36%가량 저렴한 1만3800원으로 책정할 예정이다.

이번 제품은 글로벌 최대 펄프 제지회사(Asia Pulp & Paper)의 한국 협력사인 그랜드유니버셜 코리아와 함께 개발했다. 6개월 간 고객 조사와 실험을 거쳐 만들었다는 설명이다. 100% 순수 천연펄프를 사용했고, 무형광, 무포름알데히드, 3겹 데코엠보싱 흡수층을 갖췄다. ISO9001 품질인증마크도 획득했다. 365플러스 관계자는 “협력회사의 펄프 생산량 기준 연간 약 10만 그루의 나무를 살리는 효과도 있다”고 밝혔다.

고은빛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