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인권옹호한국연맹(회장 김종량·사진)은 오는 6일 서울 성동구 한양대 백남학술정보관에서 난민과 전쟁 환자 등의 인권 보호를 주제로 국제인권심포지엄을 연다. 나비드 사이드 후세인 유엔난민기구(UNHCR) 한국대표부 대표, 티에리 코펜스 국경없는의사회(MSF) 한국사무총장, 송상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회장(전 국제형사재판소 소장) 등이 참석해 주제발표를 한다.

1953년 설립된 국제인권옹호한국연맹은 유엔인권이사회 자문기구인 국제인권연맹의 가맹단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