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3당, '백남기 특검법' 예고…국회 다시 폭풍 전야

입력 2016-10-03 15:10 수정 2016-10-03 15:11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 정의당 등 야 3당이 고(故) 백남기 농민 사망 관련 특검법안을 이르면 5일 국회에 제출키로 했다.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안 통과로 국정감사 파행 홍역을 치른 국회에 또 다른 폭풍 전야를 예고하고 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3일 트위터를 통해 "백남기 선생 특검법안을 야 3당 공조로 국회에 제출키로 했다"며 오는 5일 의원총회에서 이런 방침을 의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완주 더민주 원내수석부대표도 3일 "야당 원내수석부대표 협의에 따라 5일께 특검법안을 발의하기로 했다"며 "현재 실무적으로 준비 중"이라고 확인했다.

야권은 백 농민 사망 및 부검 영장 논란 과정에서 이미 특검 추진을 공식화한 바 있다. 그간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의 단식 등으로 국회 파행이 빚어지면서 논의를 잠시 중단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