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국회의장, 단식 끝낸 이정현 대표 문병

입력 2016-10-03 09:49 수정 2016-10-03 09:50
이정현 대표 쾌유 기원 뜻 전달
정세균 국회의장이 3일 오전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를 문병, 20여분간 대화했다. 전날 오후 이 대표는 7일 간의 단식 투쟁을 마친 뒤 병원으로 이송됐다.

정 의장은 이날 우윤근 국회 사무총장과 함께 병원을 찾았다. 이 대표의 쾌유를 빈 것으로 알려진다.

이 대표는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 국회 본회의 처리에 반발, 정 의장의 사퇴를 요구하면서 지난달 26일부터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청와대 측의 수차례 단식 철회 및 국감 복귀 등의 요청을 받고 단식을 중단했다.

전날 단식을 마친 이 대표는 "국감에 복귀하겠다"는 뜻을 밝혔고, 정 의장은 "국민께 송구하다. 국감 복귀를 환영한다"고 답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