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대표, 오전 10시 세종문화회관 개천절 행사 참석

입력 2016-10-03 08:36 수정 2016-10-03 08:36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3일 오전 10시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리는 개천절 행사에 참석한다.

여야 지도부가 한자리에 모이는 건 새누리당의 국정감사 '보이콧'이 진행 중이던 지난 1일 '국군의 날' 행사 이후 이틀 만이다.

이들 지도부는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로 촉발된 대치 정국을 해소할 방안을 논의하고, 오는 4일부터 정상화되는 국감 정상화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 교환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