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인홍 전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사진)이 2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제17대 사장으로 임명됐다.

부산 출신인 여 신임 사장은 1983년 기술고시로 공직을 시작해 농촌진흥청 기획조정관, 국립식물검역원 원장, 농식품부 유통정책관·식품산업정책실장 등을 거쳤다. 2013년 3월부터 지난 6월까지는 농식품부 차관을 지냈다. 대표적인 ‘현장통’으로 알려진 여 사장은 농수산식품 유통 및 수출업무에 전문성을 갖춰 aT 업무 추진에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