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대수 새누리 의원 "공군활주로 70% 내진설계 안돼"

입력 2016-10-02 19:14 수정 2016-10-07 13:20

지면 지면정보

2016-10-03A6면

정가 브리핑
활주로를 포함한 공군 비행시설의 대부분이 내진 설계가 안 돼 있다고 경대수 새누리당 의원(사진)이 2일 밝혔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인 경 의원이 군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내진 설계 대상인 전투기 비행시설 59개 가운데 22%인 13개만 내진 설계를 반영했고, 나머지 46개는 내진 설계를 하지 않았다.

전투기 이착륙의 핵심 시설인 활주로는 전체의 약 70%가 내진 설계를 반영하지 않았으며, 내진성능 평가조차 이뤄지지 않은 활주로도 적지 않았다.

김채연 기자 why2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