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제공

팀 버튼의 4년 만의 미스터리 판타지 연출작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이 개봉 첫 주 동시기 외화 박스오피스 1위 오프닝에 이어 ‘아수라’를 압도하는 좌석점유율을 기록했다.

이 영화는 지난 1일 개봉작 가운데 압도적인 좌석점유율 54%를 기록하며‘아수라’(30.9%)를 가볍게 제쳤다.

특히 청소년 관람 불가인 ‘아수라’와 달리 10대는 물론이고 자녀들과 함께 극장을 찾는 가족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며, 최고의 가족 영화로 호평을 받고 있다.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은 할아버지의 죽음의 단서를 쫓던 중 시간의 문을 통과한 제이크가 미스 페레그린과 그녀의 보호 아래 무한 반복되는 하루를 사는 특별한 능력의 아이들을 만나며 놀라운 비밀을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판타지. 독특한 영상미와 상상력의 세계, 따뜻한 감을 함께 담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