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

영화 '아수라'가 개봉 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개봉한 '아수라'는 이날 오전 관객 100만명을 넘어섰다.

이는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 가운데 흥행작 '신세계',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와 타이기록이다.

천만 영화 '국제시장'과도 동일한 흥행 속도다.

이에 앞서 '아수라'는 개봉 당일 관객 47만6천명을 동원하며 청소년 관람 불가 영화 가운데 역대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영화 '아수라'를 본 관람객들의 평은 엇갈리고 있다.

이에 따라 개봉 첫 주말과 개천절을 포함한 3일 연휴 동안 흥행 열풍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