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장학사업 확대 위해 200억 출연

입력 2016-09-30 11:48 수정 2016-09-30 11:54


KT&G가 장학사업 확대를 위해 200억원을 출연한다.

KT&G는 150억원 상당의 자기주식과 현금 50억원 등 총 200억원을 KT&G장학재단에 출연한다고 30일 발표했다.

이번 출연금을 포함해 KT&G가 이 재단에 출연한 누적 금액은 총 937억원이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KT&G장학재단은 학업 불균형을 해소하고 교육소외계층에게 안정적인 교육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설립됐다”며 “이번에 출연받은 주식의 배당금을 재원으로 기존 사업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차별화된 신규 사업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