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령화' EU, 80세 이상 노인 2700만명

입력 2016-09-30 06:09 수정 2016-09-30 06:09
유럽연합(EU)의 초고령화가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EU의 공식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가 29일 발표한 통계자료에 따르면 작년 기준으로 EU의 80세 이상 인구는 10년 전에 비해 700만명 증가한 2700만 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80세 이상의 노인층의 인구비율은 지난 2005년 4%에서 작년엔 5.3%로 높아졌다. EU의 인구 20명 중 1명 이상이 80세 이상 노인인 셈이다.

또 80세의 기대수명도 2004년엔 8.4년이었으나 2014년엔 9.5년으로 늘어났다. 80세의 기대수명이 가장 높은 나라는 프랑스로 11년이었으며 스페인(10.4년), 룩셈부르크(10.1년), 이탈리아(10.0년) 등의 순이었다.

반면 기대수명이 가장 낮은 나라는 불가리아로 7년이었고, 루마니아(7.6년), 크로아티아 7.7년, 헝가리·슬로바키아 (각 7.9년) 등이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