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이 세계 소형 정밀모터 1위 업체인 일본전산과의 특허소송에서 이겼다. LG이노텍은 일본전산을 상대로 중국 베이징시 지식재산전문법원에 제기한 광학디스크드라이브(ODD)용 정밀모터 구조 특허 침해 소송 1심에서 승소했다고 29일 발표했다.

회사에 따르면 일본전산이 침해한 특허는 모터 내부에 이물질이 유입되는 것을 방지하는 기술이다. 이번 판결이 최종 확정되면 일본전산은 특허 침해에 대한 손해 배상을 하고, 관련 제품을 팔 수 없게 된다. 30일 내로 항소하지 않으면 1심 결과가 최종 판결이 된다.

LG이노텍은 ODD용 모터사업을 정리한 상태지만, 해당 특허는 자동차 부품용 모터에도 쓰일 수 있어 일본전산의 특허침해에 대응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남윤선 기자 inkling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