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씨팩토리 “전기이중층콘덴서(EDLC) 칩 형태로 개발”

입력 2016-09-29 13:02 수정 2016-09-29 13:06
日업체 독점 생산부품 국산화

에너지 부품소재 전문기업 씨엘씨팩토리가 전자기기의 백업용 전원과 고출력 보조전원에 쓰이는 전기이중층콘덴서(EDLC)를 칩 형태로 만드는 데 성공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씨엘씨팩토리가 개발한 제품(모델명 CLC2114·사진)은 중형 용량으로 5.5볼트(V), 5패럿(F)의 용량을 갖췄다. 산업기술시험원과 전자부품연구원으로부터 인증을 받았다. 월 3만개를 양산할 수 있는 생산 라인도 구축했다.

칩 형태 EDLC 그동안 일본 세이코인스트루먼털(SII)이 독점적으로 생산해왔다. 가격이 비싸고 공급 물량도 적어 ‘없어서 못산다’는 말이 나올 정도였다. 기존 원통형 대비 크기가 훨씬 작아져 모바일 기기 등 소형 전자제품에 많이 쓰였다. 한국도 전량 수입에 의존했던 전자 부품이어서 수입 대체효과가 상당할 것이란 게 관련 업계의 기대다.

최진호 씨엘씨팩토리 대표는 “칩 형태 EDLC 소재를 기존 세라믹에서 폴리머로 바꿔 크기와 용량을 자유롭게 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라며 “초소형 코인형 EDLC도 개발이 끝났기 때문에 각 규격별 양산 체제를 갖출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재광 기자 ahnj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