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硏 "올해 경제성장률 2.3%…내년은 2.2% 전망"

입력 2016-09-29 11:35 수정 2016-09-29 11:35
한국경제연구원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가 지난해(2.6%)보다 낮은 2.3%에 그치고 내년에는 2.2%로 더 낮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한경연은 29일 'KERI 경제전망과 정책과제 : 2016년 3분기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한경연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3%로 유지했다. 하반기 경제성장률은 1.7%로 상반기 3.0%보다 크게 낮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한경연은 "세계 성장전망이 하향 조정되는 가운데 여소야대 국회, 일부 산업의 구조조정, 김영란법 시행 등으로 내수 회복 여건도 약화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내년 경제성장률은 올해 전망치 2.3%보다 0.1%포인트 낮은 2.2%로 전망했다.

대외적으로 영국의 EU 탈퇴 협상 본격화, 미국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취약 신흥국의 경기 불안, 중국 경제의 성장 둔화 등으로 세계 경제전망의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고, 대내적으로는 통화·재정·환율 등 정책수단의 운신이 제한돼 성장률 하락이 불가피하다고 분석했다.

한경연은 내년에도 저물가, 저금리, 경상수지의 대규모 흑자 기조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