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6호선 망원역 도보 이용 가능

[ 김하나 기자 ]현대산업개발은 오는 30일 서울시 마포구 망원동 망원1구역에 짓는 재건축아파트 ‘마포 한강 아이파크’의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분양을 시작한다.

아파트는 지하 2층~지상 18층, 6개 동의 385가구로 구성된다. 이 중 202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전용면적별로는 ▲59㎡ 54가구 ▲84㎡ 109가구 ▲111㎡ 39가구다.

한강생활권인 이 아파트는 망원한강공원과 바로 연결되는 망원초록길공원과 가깝다. 평화의공원과 하늘공원, 노을공원, 난지한강공원, 상암월드컵경기장 등도 인접했다.
서울 지하철 6호선 망원역을 도보로 이동할 수 있다. 강변북로 진입이 수월하고 내부순환로에 인접해 서울 전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성산대교, 양화대교를 통해 올림픽대로도 쉽게 진입할 수 있다.

강북권의 신흥상권으로 거듭나고 있는 합정역 상권도 가깝다. 롯데시네마, 롯데카드아트센터 공연장, 홈플러스 등이 입주해 있는 대규모 문화·쇼핑복합단지 메세나폴리스가 있다. 젊은이들이 즐겨 찾는 문화·상업적 지역명소인 홍대 상권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모델하우스는 서울 마포구 망원동 458-102번지 일원(망원1구역 사업지, 마포아파트 건너편)에 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