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74~101㎡, 954가구 규모
1차와 함께 더샵 타운 조성

[ 김하나 기자 ]포스코건설이 대전광역시 서구 관저4지구 41블록에 '관저 더샵 2차'를 다음달 공급한다.

관저 더샵 2차는 지하 3~지상 25층의 9개 동으로 전용면적 74~101㎡, 총 954가구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74㎡ 246가구 △84㎡ 609가구 △101㎡ 99가구 등이다.

관저4지구는 관저지구 중 유일하게 민간공급 택지로 조성된다. 지난해 11월 공급한 공급한 관저 더샵 1차가 평균 청약률 27대 1, 최고 청약률 44대 1의 대전 최고 청약률을 기록한 바 있다. 전매제한이 없어 수요자들의 관심도가 높다.
인근으로 롯데마트, 하나로마트, 건양대병원 등 생활편의시설이 있다. 초·중·고 교육시설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서대전IC와 도시철도 2호선 진잠역(계획)이 가까워 대전 도심 및 외곽 접근성이 매우 뛰어나다. 여기에 BRT(간선급행버스)도 개통될 예정이다.

단지는 남향 위주 배치로 배치된다. 채광이 뛰어나며 판상형, 이면개방형 설계를 적절히 배치해 개방감을 극대화했다. 구봉산을 비롯해 단지 외부 조망이 가능한 가구가 전체의 95%를 차지한다.

입주는 2019년 3월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대전 광역시 유성구 봉명동 1017-1번지 일원에 조성된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