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국회의장이 28일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외신기자 오찬간담회에 참석한다.

정세균 의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국익 우선의 초당적 의회 외교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남북관계와 한미관계 등 주로 외교적 현안에 대한 견해를 밝힐 예정이다. 질의·응답에서는 최근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 처리에 따른 국회 파행과 새누리당의 의장직 사퇴 요구 등 국내 정치현안에 대한 질문이 예상되는 가운데 정세균 의장이 새로운 입장을 표명하거나 제안을 내놓을지 주목된다.

정세균 의장은 전날 대학 강연에서 해임건의안 처리의 절차적 합법성과 의장직 사퇴 요구 수용 불가 입장을 고수하면서도 해외 출장 연기 등을 통해 사태를 원만하게 풀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