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8개 차종, 중국 고객만족도 1위

입력 2016-09-27 19:27 수정 2016-09-28 04:02

지면 지면정보

2016-09-28A15면

현대·기아자동차의 8개 차종이 중국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차급별 만족도 1위에 올랐다.
현대·기아차는 27일 중국질량협회가 벌인 ‘2016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베이징현대의 신형 아반떼(현지명 링둥), 신형 투싼 등 5개 차종과 둥펑위에다기아의 신형 스포티지(현지명 KX5), K3 등 3개 차종이 차급별 종합 만족도와 올해의 신차 부문 1위에 올랐다고 발표했다.

올해 자동차 부문 평가는 총 50개 업체, 58개 브랜드의 176개 차종을 대상으로 중국 주요 65개 도시에서 조사했다.

올해의 신차 부문에선 베이징현대의 신형 아반떼와 둥펑위에다기아의 신형 스포티지가 각각 중형 승용차,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정비 서비스 만족도에서는 베이징현대가 81점을 얻어 3년 연속 1위를 지켰으며, 둥펑위에다기아가 지난해보다 3계단 상승한 2위에 올랐다. 판매 서비스 만족도는 베이징현대, 둥펑위에다기아 모두 작년보다 2계단 상승한 공동 3위를 기록했다.

장창민 기자 cm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0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483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