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모바일 30초 쇼핑쇼 '숏방' 선보여

입력 2016-09-27 16:36 수정 2016-09-27 16:36
GS샵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30초간 쇼핑 정보를 제공하는 '숏방'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숏방은 쇼핑호스트·상품기획자(MD)·프로듀서(PD) 등이 출연해 30초간 뷰티패션·레포츠·리빙 등 상품을 직접 시연하고 설명한다.

모바일에 최적화된 세로 화면과 UX(이용자 경험)로 구성한 점이 특징이다. 앱을 실행하면 언제든 시청할 수 있고 모바일 메신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영상을 공유할 수도 있다. GS샵은 매일 1~2개의 영상을 올릴 예정이다.

한현정 GS샵 멀티채널팀장은 "모바일 이용자들이 짧고 재미있는 영상 콘텐츠를 선호한다는 점에 착안해 숏방을 기획했다"며 "급변하는 모바일 유행을 이끌 수 있는 쇼핑 콘텐츠를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