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 아시아축구연맹 부회장 선임

입력 2016-09-27 10:14 수정 2016-09-27 10:14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54)이 아시아축구연맹(AFC) 부회장으로 선임됐다.

대한축구협회는 정 회장이 AFC 집행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부회장에 선임했다고 27일 밝혔다.
정 회장은 동아시아축구연맹 소속 10개 회원국과 살만 빈 에브라힘 알 칼리파 AFC회장의 추천을 받았다. AFC 집행위원회는 서면으로 부회장을 선임했다.

AFC 부회장은 총 5명이다. 동아시아 지역 부회장은 중국의 장지룽이 맡아왔지만 지난 6월 건강악화로 사임해 공석이 됐다.

부회장으로 선임된 정 회장은 이날 인도 고아에서 열리는 AFC 총회에 참석, 활동을 시작한다.

정 회장은 "AFC 부회장에 추천해준 동아시아지역 각국 협회와 AFC 집행위원회에 감사드린다"며 "한국 축구의 영향력을 넓히고 아시아 축구를 세계 정상권으로 올려놓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산업개발 회장이기도 한 정 회장은 2011년 한국프로축구연맹 총재로 지내고 2013년부터 대한축구협회 회장을 맡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