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더민주 의원 "경차 절반, 유류세 환급혜택 못받아"

입력 2016-09-26 18:24 수정 2016-09-27 02:15

지면 지면정보

2016-09-27A6면

정가 브리핑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은 26일 경차 유류세 환급제도 대상자의 약 58%가 혜택을 누리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윤 의원이 국세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년 기준 경차 유류세 환급 대상은 총 65만명이지만 혜택을 전혀 받지 않은 사람이 38만명에 달했다. 2008년 도입된 경차 유류세 환급제도는 배기량 1000cc 미만 경형차 소유자가 지정된 유류구매카드로 계산하면 유류세를 연간 10만원 내에서 할인된 금액으로 결제해준다. 윤 의원은 “특정 카드를 발급해야 하는 등 환급 절차가 까다롭다는 지적이 있다”며 “카드 이용 절차를 간편하게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