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신차 판 옥션, 1분만에 10대 완판

입력 2016-09-26 14:23 수정 2016-09-26 14:25
옥션이 26일 낮 12시부터 판매를 시작한 쉐보레의 신차 ‘더 뉴 아베오’가 1분만에 매진됐다.

옥션은 한국GM 본사와 제휴를 맺고 더 뉴 아베오 10대를 선착순 판매했다. 기본 가격은 1779만원이다. 옥션에 계약금 200만원을 결제한 후 차량 옵션 등 상세 내역에 따라 차량 판매자에게 남은 금액을 지불하는 형태다.
옥션은 더 뉴 아베오 구매 고객에게 옥션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스마일캐시 500만원을 증정할 예정이다. 사실상 500만원을 추가 할인받는 셈이다.

김소정 옥션 마케팅실 전무는 “영업점이 아닌 자동차업체 본사와 제휴를 통해 온라인 자동차 판매를 추진했기 때문에 소비자들이 믿고 구매를 한 것 같다”며 “자동차 관련 서비스와 상품 개발에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신차 판매는 지난달 초 티켓몬스터가 먼저 시도했다. 당시 티몬은 ‘재규어’ 10대를 특가에 판매했지만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본사와 협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논란을 빚었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