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샤오미와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16-09-26 13:35 수정 2016-09-26 13:40

소셜커머스 위메프가 중국 가전업체 샤오미와 26일 서울 삼성동 위메프 본사에서 판매·마케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위메프는 샤오미와 샤오미 한국 총판인 여우미와 함께 판매, 마케팅부터 공식 A/S센터 운영까지 전방위적인 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위메프는 샤오미 브랜드관을 새롭게 열었다. 브랜드관에선 샤오미 전제품을 구입할 수 있다. 향후 출시되는 샤오미 신제품을 한국에서 가장 빨리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위메프는 해당 브랜드관에서 구입한 샤오미 제품에 대해 샤오미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또 위메프는 삼성동 본사 1층에 샤오미 팝업스토어를 설치, 28일까지 운영한다. 60인치 TV 등 약 28종 샤오미 신제품을 체험하고, 할인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다트 던지기, 응모함 응모 등 현장 이벤트를 통해 경품도 증정한다.

이진원 위메프 위탁사업부 본부장은 “이번 기회로 샤오미 가품 논란을 잠재우고 신제품도 최초로 최저가에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은빛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