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볼보자동차가 26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가빛섬에서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90'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더 뉴 S90' 엔진은 디젤로 D4와 D5 AWD, 가솔린 엔진인 T5이다. 새로운 엔진 계통인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이 적용됐고, 2.0리터 4기통 신형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의 조합으로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더 뉴 S90' D5 AWD 는 파워펄스(Power Pulse) 기술이 적용돼 최대 출력 235마력, 최대 토크 약 48.9 kg•m의 업그레이드된 성능을 발휘한다.

'더 뉴 S90' 가격은 트림에 따라 5990만~7490만원(VAT포함)으로 책정됐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