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협회는 비상장주식 거래시장인 K-OTC에 모아정보기술을 신규 등록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모아정보기술은 오는 28일부터 매매거래가 가능하며, 거래 첫날 기준가는 329원(액면가 500원)이다.

모아정보기술은 2008년 설립된 전자금융업체로 선불전자지급수단 발행과 관리 등을 영위하고 있다. 이 회사는 작년말 기준 8억7000만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승인으로 K-OTC시장 등록 법인은 총 43곳으로 증가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