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코리아,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90' 출시…5990만~7490만원

입력 2016-09-26 09:00 수정 2016-09-26 09:00

볼보자동차코리아는 플래그십(최고급형) 세단 '더 뉴 S90'을 26일 출시하고 예약 판매에 돌입했다.

신차는 볼보자동차가 S80 출시 이후 10년 만에 국내 시장에 선보이는 플래그십 세단이다. XC90에 이어 두 번째 출시된 90시리즈 제품이다.

더 뉴 S90은 첨단 안전기술과 다양한 편의 시스템을 기본 적용했다. 반자율주행 기술인 파일럿 어시스트 II (Pilot Assist II), 헤드업 디스플레이, 대형 동물을 감지하고 교차로에서 추돌 위험을 감지하는 인텔리세이프 시스템 등을 모든 트림에 장착했다.

국내 출시 모델은 디젤 엔진인 D4와 D5 AWD, 가솔린 엔진인 T5로 구성됐다. 2L 4기통 신형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의 조합으로 최대 출력 235마력, 최대 토크 약 48.9 kg·m의 성능을 낸다.

가격은 5990만~7490만원이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