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보호무역주의 회귀 움직임 경계해야"

입력 2016-09-25 18:10 수정 2016-09-26 06:35

지면 지면정보

2016-09-26A32면

미국 헤리티지재단 방문한 김인호 무협회장

짐 더민트 회장 만나 우려 전달
김인호 한국무역협회 회장(오른쪽)이 짐 더민트 미국 헤리티지재단 회장을 만나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대한 한국 무역업계의 우려를 전했다.

김 회장은 헤리티지재단 초청으로 지난 22일 워싱턴DC에서 더민트 회장과 만나 최근 미국 대선 국면에서 이슈화되는 경제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김 회장은 “한·미 관계는 단순한 경제관계만이 아니라 정치·외교·국방·사회 등 다양한 측면을 고려해야 한다”며 “최근의 경기동반 침체 국면을 벗어나려면 보호무역으로의 회귀 움직임을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민트 회장은 “미국 내 보호무역주의 움직임에 대한 한국 무역업계의 우려를 이해하고 있어 이런 자리를 마련했다”며 “오랜 기간 미국 정부의 정책자문 파트너로서 역할을 해온 헤리티지재단은 어느 후보가 당선되든 변함없이 양국 간 우호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973년 설립된 헤리티지재단은 미국 보수주의를 대표하는 연구기관이다. 이곳의 많은 인사가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캠프에서 활동하며 싱크탱크 역할을 하고 있다.

장창민 기자 cm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