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에 또 지진이 온다고?"…전문가들 "지진 예측 괴담 모두 허위"

입력 2016-09-23 07:40 수정 2016-09-23 07:40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퍼진 지진 예측 그래프는 근거 없는 엉터리 괴담인 것으로 드러났다.

지진 전문가들은 23일 SNS에서 확산중인 이른바 '지진 예측 그래프'와 관련해 "세계적으로 지진 예측을 위한 연구진의 다양하고 무수히 많은 시도가 있었으나 성공적이지 못했다"라며 "지진 예측이 과학적으로 불가능한데, 이번 주 토요일이나 9월30일 전후로 대규모 지진이 날 것이라는 예측은 한마디로 괴담"이라고 잘라 말했다.
최근 인터넷과 SNS에는 '일본의 지진 감지 프로그램으로 나타난 그래프', '그래프가 맞는다면 지진은 이번 주 토요일이라는 건데…'라는 출처 불명의 정보가 확산하고 있다.

정보가 퍼지면서 울산에서는 이번 주 토요일 울산을 떠나 외국으로 가겠다는 사람들까지 나오고 있다.

이 괴담에 대해 전문가들은 "시선 끌기인지 공포심 조장인지 모르지만, 전혀 사실이 아닌 데다 의도가 불순하다"며 "전혀 믿어서도 귀를 기울여서도 안 된다"는 반응이다.

또다른 지진 전문가는 "지진을 예측할 수 있다면 일본 등지에서 지진으로 인한 인명 피해는 나지 않았을 것"이라며 "일고의 가치도 없는 거짓 주장"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