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모든 부담 안는 대통령…위로 필요"

입력 2016-09-23 18:33 수정 2016-09-24 02:37

지면 지면정보

2016-09-24A6면

"국민 비판에 더 열린 대화해야"
안희정 충남지사는 23일 “대한민국의 여러 현안에 대한 부담을 안아야 하는 대통령이라는 자리는 참 어려운 자리”라며 “대통령에게 우리가 모두 위로와 격려 말씀을 많이 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 지사는 이날 한 라디오에 출연, 박근혜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평가해달라는 질문을 받자 이 같은 위로의 말을 한 뒤 “다만 대통령이 야당이나 국민의 비판과 문제 제기에 조금 더 열린 마음으로 대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박 대통령이 전날 “대화를 위해 준 돈이 핵 개발 자금이 됐다”는 취지의 발언에 대해 “꼭 전직 대통령에게 책임을 미루거나 그쪽에 책임을 묻는 말씀이었는지…(그렇게) 해석을 안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 @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