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강판(26,750100 +0.38%)은 23일 재무구조 개선 등을 위해 보유 중이던 282억원 규모의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인근 토지 및 건물을 포스메이트에 처분한다고 공시했다. 처분예정일은 오는 30일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