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금융지주(83,100500 +0.61%)는 23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이 우리은행 과점주주 지분 매각 절차 참여를 위한 투자의향서를 제출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어 "추후 면밀한 검토를 통해 최종 입찰 참여 여부에 대한 의사 결정을 내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