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사 크루즈파는 23일 모두투어리츠(3,63015 -0.41%)의 주식 124만6000주(지분 15.91%)를 보유 중이라고 금융감독원에 신고했다. 이는 모두투어리츠의 신규 상장에 따른 최초 보유 신고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