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신임 사장에 이학수 부사장 임명

입력 2016-09-22 17:22 수정 2016-09-22 17:22
한국수자원공사는 신임 사장으로 이학수 부사장이 임명됐다고 22일 밝혔다.

이학수 부사장은 1987년 수자원공사에 입사한 이후 줄곧 공사에서 일한 내부인사로, 감사실장과 도시사업환경본부장 등을 지냈다.

앞서 기획재정부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는 이학수 부사장과 함께 제19대 국회의원을 지낸 이노근 전 의원을 수자원공사 사장으로 국토부 장관에 추천했다.

수자원공사 사장은 공운위의 추천을 받은 국토부 장관이 대통령에게 제청하면 대통령이 임명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