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22일 베이징서 6자 수석대표 협의…대북제재 조율

입력 2016-09-21 14:55 수정 2016-09-21 14:55
한국과 중국은 22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 협의를 하고 대북 제재를 포함한 북핵 해법을 논의한다.

김홍균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22일 중국 베이징(北京)을 방문,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 특별대표와 6자회담 수석대표 협의를 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밝혔다.

김 본부장은 중국측과 북한의 5차 핵실험(9일)에 대한 대응 방안을 포함해 북핵문제 관련 전반적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