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국가유공자 3가구 주거환경 개선 지원

입력 2016-09-21 08:41 수정 2016-09-21 08:41
㈜한화는 20일 서울 장교동 본사에서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시즌2' 완료 기념식을 했다고 21일 밝혔다.

나라사랑 클린하우스는 ㈜한화가 2011년부터 서울지방보훈청과 함께 벌여온 국가유공자 주거 환경 개선 사업이다.
생활이 어려운 국가유공자의 주거 안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난해까지 서울 거주자 43가구의 주거 환경 개선을 도왔고, 올해는 서울권 2가구, 경기권 1가구를 지원했다.

이를 위해 ㈜한화 임직원들은 7월부터 약 두 달간 직접 지붕 교체, 방수공사 등을 도맡아 국가유공자들이 더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살 수 있도록 도왔다.

㈜한화는 올해 3·1절에 보훈가족 24명을 찾아 위문한 바 있으며 이때 이태종 대표이사는 서울지방보훈청으로부터 '사회명사 1호'로 위촉되기도 했다.

이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나라를 위해 공헌하신 분들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기념식에는 이 대표이사와 이경근 서울지방보훈청장, 보훈가족 등이 참석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