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새누리 의원 "24만가구, 8월 전기료 5배 늘어"

입력 2016-09-20 18:38 수정 2016-09-21 01:49

지면 지면정보

2016-09-21A6면

정가 브리핑
올여름 폭염으로 전기요금을 6월분보다 두 배 이상 낸 가구가 298만가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철우 새누리당 의원(사진)이 20일 한국전력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주택용 전기요금 비교자료에 따르면 8월 검침분 전기요금이 6월분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난 가구(100㎾h 이하 사용 고객 제외)는 모두 298만1000가구로 집계됐다.

6월 10만원이었던 전기요금이 50만원으로 늘어난 가구도 24만가구에 달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