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세 '초등생 요리사' 한식조리기능사에 합격

입력 2016-09-20 17:46 수정 2016-09-21 02:08

지면 지면정보

2016-09-21A32면

12세의 초등학생이 한식조리기능사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려 화제다. 전남 해남서초등학교 6학년 김한빈 양(사진)은 지난달 치러진 한국산업인력관리공단의 한식조리기능사 시험에 최종 합격하면서 ‘초등생 요리사’의 탄생을 알렸다.

한식조리기능사 시험은 까다로운 필기시험은 물론 52개의 한식 요리 중 시험 당일 무작위로 출제되는 두 가지 요리를 1시간 안에 조리해야 한다. 합격률이 30%에 미치지 못할 정도로 다른 조리사 시험보다 통과하기 힘든 것으로 알려졌다.

김양은 1년여의 준비 끝에 필기와 실기를 모두 통과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김양은 “앞으로 양식조리사에도 도전할 계획”이라며 “요리사로서 실력을 쌓으면 음식을 진심으로 이해하는 푸드 칼럼니스트가 돼 요리 세계를 널리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